11.10 낮과 밤을 이은 미대사관앞 1인시위 145일째

민중민주당(환수복지당) 당원들은 10일 서울 광화문 미대사관앞에서 145일째 <무조건 전쟁반대! 즉각 평화협상! 무기한 비상행동>을 벌였습니다.

이날 6명의 여경들은 전원이 마스크를 쓴채 학생당원이 들고 있던 <트럼프는 전쟁미치광이> 이미지피시를 붙잡고 양팔을 꽉 낀채 폭력적으로 미대사관 길 건너편으로 강제 이동조치시켰습니다.

학생당원은 미대사관앞에서 1인시위를 다시 하려고 했으나 6명의 경찰들의 방해로 길 건너편에서 진행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과연 누구의 안전을 지키는 경찰인지, 누구의 안전을 지켜야 하는 경찰인지 묻지 않을 수 없습니다.

당원들의 미대사관앞 1인시위는 낮과 밤, 맑은 날이나 궂은 날이나 24시간 계속되고 있습니다.

1110 1인시위2

1110 1인시위3

1110 1인시위4

1110 1인시위5

1110 1인시위6

1110 1인시위7

1110 1인시위8

1110 1인시위9

1110 1인시위10

1110 1인시위11

1110 1인시위12

1110 1인시위14

1110 1인시위15

1110 1인시위16

1110 1인시위17

1110 1인시위18

1110 1인시위19

1110 1인시위20

1110 1인시위21

1110 1인시위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