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민주당 <북침핵전쟁연습 완전중단하고 점령군 미군 즉각철거하라!> .. 대변인실보도 발표

민중민주당(민중당)은 맥아더포고령이 발표된 9월 7일  대변인실보도 <북침핵전쟁연습 완전중단하고 점령군 미군 즉각철거하라!>를 발표했다.

민중민주당은 맥아더포고령으로 <우리민중은 35년간의 일제식민통치에서 벗어난지 23일만에 미제식민통치가 들어서면서 지금까지 고통받고있다>면서 최근 <트럼프정부가 미군을 앞세워 코리아반도·동북아핵전쟁위기를 계속 고조시키고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미군에 의해 점령된 채 전시작전통제권이 미군손아귀에 있는 한 미국이 강요하는 북침핵전쟁연습과 대북적대시책동에 필연적으로 끌려다니게 된다>며 <미군이 철거돼야만 민족자주와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대변인실보도(논평) 372]

북침핵전쟁연습 완전중단하고 점령군 미군 즉각철거하라!

[대변인실보도(논평) 372]
북침핵전쟁연습 완전중단하고 점령군 미군 즉각철거하라!

1. 오늘은 악명높은 맥아더포고령이 발표된지 75년이 되는 날이다. 미육군부대총사령관 맥아더는 점령적내용의 포고령을 통해 <금일 북위 38도이남의 조선영토를 점령한다>고 공식선포했다. 6개의 점령조항을 통해 일제식민통치기관을 유지하며 모든 권한을 미군정이 장악한다는 것을 더욱 분명히 했다. 이후 미군정하에 우리민중의 자치기구인 인민위원회가 강제해산됐으며 우리민중의 자주와 통일을 위한 모든 투쟁은 철저히 억압됐다. 우리민중은 35년간의 일제식민통치에서 벗어난지 23일만에 미제식민통치가 들어서면서 지금까지 고통받고있다.

2. 트럼프정부가 미군을 앞세워 코리아반도·동북아핵전쟁위기를 계속 고조시키고있다. 8월중순부터 미남합동군사연습, 다국적연합해상연습인 림팩연습, 미일합동군사연습을 동시에 전개하며 코리아반도주변에 핵전략자산을 결집시키고 <반중전선>을 강화했던 미국은 최근에도 일본과 결탁해 <북이 보유한 모든 사정거리의 탄도미사일을 완전 폐기하기 위해 유엔안보리의 대북결의를 완전 이행해야 한다>며 대북적대시 망언을 내뱉었다. 최근 미국방장관 에스퍼는 <북의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망언을 하는 한편 <네트워크화된 대중국 연합체구성>을 강변하며 <인도태평양판 나토>를 출범하려는 의도를 숨기지 않았다. 특히 남·일본에 미핵심전략무기배치까지 예고하면서 전쟁위기는 갈수록 심각해질 것으로 보인다.

3. 미군에 의해 점령된 채 전시작전통제권이 미군손아귀에 있는 한 미국이 강요하는 북침핵전쟁연습과 대북적대시책동에 필연적으로 끌려다니게 된다. 북침핵전쟁연습의 당사자가 미군이며 미국의 대북적대시책동·<반중전선>의 전초기지가 바로 미군기지다. 무엇보다 미군이 이땅에 들어오면서 우리민족의 자주권이 유린되고 우리민중의 민주주의적 권리가 말살됐으며 조국이 분단됐듯, 미군이 철거돼야만 민족자주와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다. 머지않아 우리민족은 스스로의 힘으로 점령군 미군을 철거시키고 자주통일과 민중민주의 새세상을 개척할 것이다.

2020년 9월7일 서울광화문 미대사관앞
민중민주당(민중당) 대변인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