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변인실보도(성명) 280] 사살명령자 전두환을 구속하고 그 후예 자유한국당을 해체하며 사살배후 미군을 철거하라!

[대변인실보도(성명) 280]

사살명령자 전두환을 구속하고 그 후예 자유한국당을 해체하며 사살배후 미군을 철거하라! 

  최근 전두환이 사살명령을 한 사실이 확인됐다. 김용장당시미군정보요원은 <전두환씨가 점심시간쯤 헬기를 타고 광주에 왔다>, <오자마자 비행단장실에서 회의를 열었다>, <서울로 돌아간 이후 바로 광주도청앞에서 집단발포, 사살행위가 이뤄졌다>고 폭로했다. 허장환당시보안부대수사관은 <전두환은 사살명령을 한 것>이라고 명확히 증언했다. <시민행세를 하던 사복군인들이 실제 존재했다>는 증언을 통해 전두환은 <북한군침투설>을 조작하기 위해 특수부대인 <편의대>를 민간인으로 위장해 극렬행위를 감행한 사실도 밝혀졌다. 뿐만아니라 헬기사격목격자들은 <헬기가 떠있었는데 순간적으로 내가 맞았다. 그뒤에 있던 사람들은 다 죽거나 쓰러졌다.>고 밝혔다.

광주학살의 배후에 미국이 있다는 사실은 이미 공개된 비밀이다. 1980년 5월24일 당시 미국무장관 머스키는 비밀전문에서 <전두환장군이 군사작전이 필요하다고 결론 내렸다>, <진압작전이 시작될 경우 합참의장이 미국에 먼저 알려주기로 약속했다>, 26일에는 당시주남미대사 글라이스틴이 머스키에게 긴급전문으로 <27일 0시경 진압작전이 시작된다>라고 실시간 보고하는 등, 미국과 전두환파쇼세력과의 유착관계를 분명히했다. 항쟁진압직후인 6월4일에 전두환은 주남미상공회의소에서 기업인들과 만찬을 했다는 점은 미국이 적극적으로 전두환을 밀어줬다는 부정할 수 없는 증거다. 미국의 5.18광주학살개입전략을 폭로한 팀셔록기자는 <1980년 5.17계엄령발령과 미남공동군사명령체계아래 있었던 남의 군대를 동원한 결정에 미정부가 깊이 관련돼있다>며 강도높게 비난했다.

전두환군사파쇼세력과 자유한국당악폐세력은 한몸이다. 자유한국당은 5.18진상규명과 책임자처벌을 철저히 가로막는 한편 <5.18북한군개입폭동>, <5.18유공자괴물집단>, <5.18유공자명단공개> 등 <5.18모욕>망언으로 학살자 전두환의 후예임을 스스로 증명했다. 자유한국당대표 황교안은 감히 광주를 방문해 <지역갈등>을 유발시키더니 5월18일 문재인대통령의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는 말에 <문재인은 김정은의 수석대변인>, <진짜독재자후예에게는 말한마디 못하니까 여기서 지금 대변인짓을 하고있지 않나>, <남북군사협의 당장 폐기돼야>는 망언으로 남남갈등과 남북갈등을 획책했다. 자유한국당은 광주민중항쟁역사를 전면부정하는 반민주세력이며 공동선언들을 전면부정하는 반민족세력으로 특급청산대상이다.

39년전 오늘은 계엄군의 광주재진입작전이 결정된 날이다. 21일 광주시민의 영웅적인 투쟁에 쫓기듯 철수했음에도 미정부는 전두환의 재진입작전을 <승인>하며 광주를 <피의목욕탕>, <암흑천지>로 전변시켰다. 희대의 학살자 전두환과 그 후예인 자유한국당, 학살의 배후조종세력인 미군은 광주학살범죄로부터 절대로 자유로울 수 없다. 양심도 반성도 모르는 이들은 지금도 우리민족의 자주와 통일, 우리민중의 민주주의를 계속 가로막으며 전쟁과 분열을 획책하고있다. 역사는 박정희쿠데타세력과 미군이 청산되지 않았기에 전두환쿠데타세력과 미군이 광주학살을 자행할 수 있었다는 사실을 확인한다. 민중민주당은 사살명령자 전두환을 구속하고 그 후예 자유한국당을 해체하며 사살배후 미군을 철거시키는 투쟁이 항쟁으로 폭발해 정의를 구현할 것이라고 확신한다.

광주민중 사살명령 전두환을 즉각 구속하라!

전두환의 후예 자유한국당을 해체하라!

사살명령 배후세력 미군을 철거하라!

2019년 5월25일 서울광화문 삼봉로
민중민주당(환수복지당) 대변인실
1593d46365a077175313a4c715bd2e04